1 2 3 4 5 6 7 8 9

지식왕

게임에서의사랑?

40722008-07-06 오전 2:25:00

얼마전 친구가

마비노기에서 좋아하는사람이 생겼다면서

저에게 고민을털어놓더군요..

참..안쓰러웠습니다..

고백도안하고.. 그저 지켜보기만한다는 그친구가 너무.. 안되보였습니다..

그래서 저는 적극적으로 도와주기로했는데요..

그친구는 저말고 다른 저희반애들한테도 털어놓더군요..

(반친구들 반이상이 마비노기함..)

근데 반응은 다들

미쳤냐..

돌았냐

병신이냐..

등등 욕밖에안나오더군요..

솔직히.. 저는 개인적으로.. 이렇게생각합니다..

사랑은 현실적으로 하는사랑만이아닌..

게임이든..어디든.. 사랑이란 감정을 가졌다는게 중요한게아닌지모르겠습니다..

게임에서 사귀어서.. 실제로 만날수도있고.. 여러방법이있는데..

그걸 짓밟는 사람들은 뭡니까..

사람은 어느순간에 사랑감정이 새어나올지모르는건데..

게임상에서사귄다고해서..뭐가 나쁩니까?

나쁜점은 하나없지않습니까..

하지만..이건 어디까지나 저의생각일뿐...

전..유저분들의 생각을듣고싶습니다..

밀레시안 정보

쑤롱이
  • 타이틀타이틀이 없습니다
  • 소속 길드소속 길드가 없습니다

쪽지 보내기작성자의 다른 글

질문자 채택 답변BEST

마비쇼핑몰 2008-07-06 오전 2:42:00 starstarstarstarstar

욕을할 필요까진 없겠지만...
 
현실과 온라인 세계에서의 구분은 확실하게 하는것이 좋습니다.
 
온라인이라는곳이, 에린이라는 세계가 케릭으로 대신되는 현실세계의 연장선상에 있다고는 해도..
 
엄연히 인터넷이라는 매체를 통해 대면이 아닌 모니터 너머의 사람을 대하는거기 때문에..
 
현실에서의 만남과는 차이를 가질수 밖에 없습니다.
 
조야한 비유이긴 하지만 키보드만 잡으면 나도 180에 간지남이란 말이 괜히 나온게 아니기도 하구요..
 
쉽게 포장이 가능하고 자신을 숨기기 적합한 온라인, 거기다 게임이라는 특성이 좀더 쉽게 사람을 만나게 해주지만
 
반대로 사람과의 인연을 쉽게 끊어지게도 해줍니다.
 
게임상에서 사귄다.
 
어떤방식으로 사귀게 될까요.
 
같이 만나서 던전돌고 이야기하고, 아이템같은거 선물하고..
 
하지만 이건 사람대 사람이 만나는게 아니라... 사람이 움직이는 캐릭끼리의 만남이라는게 더 정확할겁니다.
 
플레이 하는 사람이 난데 캐릭터가 나라고 할수 있다, 뭐..이런식으로 진정성을 부여해줄수도 있겠죠.
 
하지만 그전에 무엇을 통해 그 사람에게 호감을 가졌는지 생각해보는것도 중요합니다.
 
실제로 한번도 만나지도 않고.. 캐릭너머의 그 사람을 혼자서 상상하고 자신만의 이미지로 꾸며서..
 
채팅창으로만 대화한 상대에게 사랑이라는 감정을 느낀다면 그것도 그거대로 문제점이 있는겁니다.
 
게임상에서 사귀는게 나쁘다는건 아닙니다.
 
친한사람들중에서 좀더 마음을 주고 싶은 사람이 있는건 당연한거니까요.
 
그 정도의 차가 있다지만 누구나 그럴겁니다.
 
그래서 좀더 현실과 온라인 사이에 경계점을 구분짓는게 중요한거구요..
 
실제로는 만나봤는지 궁금하군요...
 
평소에 자기와 대화가 통한다고..자신의 이야기를 잘 들어준다던가...혹은 상대방의 고민을 자기가 잘 이해할수 있다던가...
 
냉정하게 말해서 일시적인 착각일수도 있습니다.
 
정신적 위안감이 호감으로 변하는... 뭐 이런게 사랑일수도 있겠죠.
 
중요한건 캐릭너머 실제의 그 사람을 인정하고 받아들일수 있느냐는 겁니다.
 
이 문제가 제일 중요할듯 싶네요...
 
막말로 2진수 텍스트의 폴리곤 집합인 캐릭터과 사랑할수는 없으니까요.

 

순간의 감정을 비하하는건 아닙니다.

 

누가 뭐라해도 자신이 직접 처한 당장의 상황이 가장 중요하고 심각하니까요

 

감정이 소중한 만큼 좀더 신중한 행동으로 이어지길 바랍니다.

출처 : 본인 작성

이 지식이 도움이 되었다면 추천해 주세요.

도움지수

추천하기
댓글 등록

0/400글자

  • 복구서비스
  • 보안센터
  • Twitter
  • Facebook
  • YouTube

TOP